배다리 도서관 팟캐스트 녹음

profile 갑부 1100

오! 살짝 중국 심천 에 있는 심천도서관 이랑 오버랩됐어요

도서관 한 바퀴 둘러보고 테라스 나와서 잠시 앉아 있었습니다. 그린 양 책 읽고 싶다 그랬는데 다음에 도서관 한가할 때 와서 같이 읽고 책도 빌려 가자고 말해주었네요

시간 되실때 평택 시립 배다리도서관에 한 번 들러보시기 바랍니다

총3층으로 나뉘어져있어요이 지역에서 제일 큰 도서관이랍니다. 정말 이건 남부럽지 않네요 주말이라도 사람에 치이거나 할정도까지는 아닌것같아요

배다리도서관 2층 휴게실을 확장 및 리모델링해서 아메리칸코너를 만들었습니다

남산 도서관이 자리가 없을 때면 용산도서관을 가기도 했었어요

벼룩시장을 비롯해 놀거리, 볼거리 등이 어우러진 배다리 소셜마켓이에요

배다리저수지를 처음 만났던 때가 겨울이었거든요

몇 년 전부터 배다리 지역에선 산업도로와 개발식 시정책에 맞서고 문화재와 재래식 가옥들의 보존과 합리적인 개발문화의 사례들을 만들기 위해 여러 문화단체들이 문화축전이나 도시포럼등 여러 활동들을 하고 있다

그에 따라 평택시에 있는 도서관들도 운영을 중단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와이파이 빵뺭 터지는 도서관에서 블로그 포스팅을 마치고 한국 책 두권을 빌려서 밖을 나왔다

세교 도서관은 배다리 도서관에 비해서는 조금 작지만 역시 북캉스 즐기기 좋은 도서관입니다

반면 중심 상업시설은 주거지와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는 곳이 좋습니다. 너무 가까이 붙어 있으면 교통혼잡과 소음 등, 조용히 휴식을 취하는데 방해가 됩니다.소사벌 중심상업지역은 배다리 공원을 통해 도보로 10분이면 이용 가능합니다

개구리가 사는 배다리생태공원이라 그런가요?

평택소사벌지구에는 배다리저수지를 포함하는 배다리생태공원을 비롯하여 평택세무서, 배다리도서관 등이 입지해 있는데 친환경적인 곳입니다. 소사벌지구 외곽으로는 아파트가 배치되고 안쪽으로 활력 넘치는 상업지역과 점포주택, 단독다가구주택이 들어서 있습니다

평택 시사신문 기사 내용입니다. 소사벌 배다리 생태공원 내 준공 예정인 도서관이 배다리 도서관 으로 최종 명칭 확정, 대지 1만 30643952평, 건축 연면적 48111455평,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올 2월 착공해 2018년 6월 개관 예정이라고 하네요

도서관 내부에는 그림 전시도 하고 있어 책 외에도 또 다른 볼거리가 있습니다

평택 배다리도서관 아이랑 함께 와도 참 좋은 곳이죠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이 된집콕생활과 장기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우울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요즘, 배다리도서관은 비대면 플랫폼을 활용하여 온라인 독서모임을 진행하고 있다

고품격의 단지 내 편의 및 주민 공동 시설 설치로 편의성을 증대시키고자 한 부분도 차별화된 장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9월 711일 계약 순으로 진행이 됩니다

손님이 없을 한가한 시간에 방문했습니다

어느덧 유월도 얼마 남지 않은 지금은, 여름입니다

그위로 시스템 에어컨 이 빌트인되었습니다

한국과 미국은 동반자적 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크리스마스시즌이다보니 커다란 트리도 설치해두셨더라구요. 두산이가 봤으면 아주 좋아했을텐데 얼른 감기가 다 나으면 같이 오려구요

엄마들의 걱정거리를 한번에 해결 해 줄 아파트 입니다

현관들어서서 거실 가기전 팬트리 입니다

공감 댓글은 글쓰기의 에너지원이 됩니다

작가 데보라 엘리스 는 반전인권 운동가이자 아동청소년 문학가 입니다

영유아 자녀를 둔 평택시민이라면 주목해주세요

감사한 마음으로 3식구가 3마리의 붕어빵을 받아 맛있게 먹었다

날아가는 자태도 전혀 서두름이 없고 우아하다

3층에서바라 본 평택세무서도 빛나 보이네요

검정색 PVC배수관 누수? 로 배관 외부로 물이 빠져나오고 있다

도심지 속의 타운하우스로 각종 편의시설이 집 근처에 포진하고 있습니다. 배다리생태공원, 배다리도서관, 중심상업지역, 뉴코아, 스타필드21년 완공예정, 안성I.C. 등이 지근거리에 자리하고 있어 교육, 쇼핑, 교통 등 기반시설이 갖추어진 곳에 자리 합니다

조금만 건축물이 복잡해지거나 특히 곡면이 나타나면 하. 진짜 대갈빡 터진다

딸이 시험기간에 방문해서 공부하는 울 동네 배다리도서관에 방문했어요

태풍이 지나가고 난 후 날씨가 세상세상 너무 좋답니다

이곳 산정호수 및 실개천으로 흘러 보내지고 있습니다

신경숙 작가의 책들도 있네요. 책들의 상태가 정말 좋아서 저렴한 가격에 새 책을 읽는 기분이에요. 그리고 아이들을 위한 전집도 있습니다. 세트로 준비되어 있으니 아이들에게 책 선물 어떨까요?

profile 마루 |
밤에 내려가는길 엄청 춥더라구요 좋은하루 되세요 국지니님
profile 평택 투자사랑 |
잘봤습니다. 산책하기 딱 좋은 날씨네요